콘텐츠 바로가기

봉산문화회관 BONGSAN Cultural Center

Bongsan cultural center

공연/전시안내

전시일정

작품이미지
전시명
대관 김영란 개인전
전시기간
2017년 09월 19일(화) ~ 2017년 09월 24일(일)
관람시간
10:00~19:00 (화 16:00~19:00 / 일 10:00~16:00)
장 소
3전시실
장 르
서양화
문 의
010-9414-9608

목록보기

나는 작업에 앞서 대상을 끊임없이 바라본다. 나의 주변에서 스치고 지나치며 보아온 풍경들이 머릿속에 사진첩처럼 켜켜이 쌓여가고, 그것들로 인해 가끔은 낯설기도 한 풍경들이 한편으론 언젠가 보았던 환영같은 느낌을 주기도 한다. 주변의 풍경이나 장소에서 어느 순간 호기심을 갖기도 하고 이질적으로 느껴지는 공간이 작업 대상이 되기도 한다. 무언가가 새롭게 생겨나고, 사라지고, 또는 그 장소가 폐허가 되는 곳들을 바라보고 있으면 가슴이 먹먹하게 다가온다. 이런 시각적 감정들로 풀어낸 나의 작업은 관찰이나 사색의 과정으로 이 대상들을 머무르며 바라본 과정을 통한 결과물로써, 보고 느껴지는 이미지의 일루전과 사유의 시간을 동시에 갖게 하고자 함이다.
 회화작업을 하기 전에 그려지는 드로잉들은 대상을 관찰 한 후 기억을 더듬어가며 재구성하는 일련의 과정을 거치며, 나를 통해서 추상화 된 세계가 다시 그림으로 구체화 되면서 나타난 어긋남을 필연적으로 동반하게 된다. 나는 이러한 어긋남을 통해서 현실의 본질에 대한 의문을 가지게 하며, 사물을 바라보는 나의 시각에 더욱 집중 할 수 있게 해 주리라 기대한다.
 순간적 이미지가 범람하는 이 시대에 대상이 갖는 본질에 깊이 있게 다가간다는 것은 그 시간 속에 잠시 머무를 수 있는 여유가 필요하다는 것이다. 나 또한 바쁘게 살아가는 일상 속에 놓치고 지나간 감성을 읽어내어 그린다는 행위에 대한 본질에 다가가고자 하고, 그 안에 내재된 대상의 아름다움을 캔버스를 통해 제시하고 싶다.